김포시, 탄소중립 선도도시 나선다
상태바
김포시, 탄소중립 선도도시 나선다
  • 이상엽 기자
  • 승인 2023.11.29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주최 2023년 지자체 탄소중립 컨퍼런스서 탄소중립 우수사례 홍보부스 운영
도심항공교통, 친환경 교통체계, 전기차 충전시설 등 김포시사례 우수 선정
김포시가 지난 23일부터 24일까지 2일간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 지자체 탄소중립 컨퍼런스’에 참가해 김포시 홍보부스를 운영했다.

김포시가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2일간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년 지자체 탄소중립 컨퍼런스’에 참가했다.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환경공단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중앙·지방정부 및 지자체 탄소중립 관련기관 간 소통·협력을 강화하고 지자체 탄소중립 추진 관련 우수사례 공유·확산”을 위하여 개최됐다.

컨퍼런스에는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 온실가스종합정보센터 등 유관기관, 243개 광역·기초지자체와 지역별 탄소중립지원센터 관계자 등 약 250여명이 참석해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정책방향을 공유하고 각 주체별 역할과 실천의지를 다짐했다.

또한, 이번 행사에 김포시에서 추진 중인 세 가지 사업 △전기차 보급 및 충전인프라 확대를 통한 친환경 교통체계 구축 △민관협약 체결로 공영주차장에 급속 전기차 충전시설 설치 추진 △차세대 교통수단인 도심항공교통(UAM)이 탄소중립 우수사례로 선정됨에 따라 환경부에서 홍보부스를 마련해주어 김포시의 탄소중립 달성을 향한 김포시의 노력을 전국에 알리는 계기가 되는 등 행사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특히, 한국환경공단 측에서 컨퍼런스 참가자의 적극적인 행사유도를 위해 전문사회자와 함께 부스를 순회하는 도슨트 운영을 통해 우수사례의 효율적 공유와 확산을 유도하였으며 특히, 김포시 홍보부스 소개 시에는 도심항공교통(UAM:Urban Air Mobility) 사업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

김진량 기후에너지과장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지자체의 의무와 역할이 중요함에 따라 김포시 온실가스 배출이 가장 높은 도로·수송 부문의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을 위한 사업 발굴·추진을 주축으로 에너지, 폐기물, 농업 등 여러 분야에서의 탄소배출 저감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