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FC, 창단 2년만에 K리그2 플레이오프 진출 '쾌거'
상태바
김포FC, 창단 2년만에 K리그2 플레이오프 진출 '쾌거'
  • 이상엽 기자
  • 승인 2023.10.23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FC(이하 김포)가 전남드래곤즈(이하 전남)전 2대1 승리를 통해 창단 2년만에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지난 22일, 김포는 홈에서 전남과 올 시즌 마지막 맞대결을 펼쳤다. 전반 26분, 전남의 선제골로 끌려가는 듯 했지만, 전반 종료 직전 박경록이 동점골을 넣으며 분위기를 김포로 가져오며 전반전이 마무리되었다. 후반 29분 전남의 김수범이 다이렉트 퇴장을 당하며 김포는 수적 우위에 서게 되었다. 김포는 전남의 골문을 두드렸고 후반 42분 루이스의 패스를 받은 김이석이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전남의 골망을 가르며 2대1 승리를 거두었다.

김포는 승점 3점을 추가하며 3위 자리를 지키고 창단 2년 만에 잔여 경기와 상관 없이 K리그2 플레이오프에 진출하게 되었다.

고정운 감독은 “창단 2년이라는 단기간에 플레이오프 진출이라는 성적을 거두었는데 잘 따라준 선수들에게 감사하다. 나는 부족하지만, 좋은 선수들을 만나 좋은 결과를 이루어낸 것 같다. 23시즌 정규리그 3경기가 남았는데 준비를 잘해서 2위까지 올라갈 수 있도록 다음 경기인 김천전 대비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김포는 대학생마케터 골든크리에이터가 기획하고 진행하는 ‘골크데이’를 진행했다. 학교 컨셉의 ‘골크데이’는 국어, 수학, 체육, 미술시간으로 구성되었다. ▲N행시 이벤트 ▲선수단 등번호 퀴즈 ▲슈팅 챌린지 ▲선수단 그림 퀴즈 등의 이벤트를 진행하며 플레이오프 진출 확정 현장을 함께 한 팬들을 즐겁게 했다.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한 김포는 10월 29일(일), 김천 원정을 떠나 2위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